파프리카 뉴스레터Home >  홍보관 > 파프리카 뉴스레터

제목 남원, 설명절에 GAP 명품 파프리카 전국 인기
글쓴이 등록일 2015-02-16 11:19:15 조회수 2231


▲ 남원시 운봉읍 이재규씨 파프리카 농장.(사진=남원시청)

(남원=국제뉴스) 이승희 기자 = 남원은 우리나라 서남 내륙에 농업중심의 도시로 천혜 자연환경과 독특한 기후 조건으로 일조량이 풍부하다.

 

전국 어느곳에서도 찾아볼수 없는 낮과 밤의 기온차가 커 연중 다양한 명품 농산물이 생산 수출은 물론 전국에 유통되고 있다.

 

요즘 입춘이 지난 날씨에도 불구하고 보기 드물게 영하 12℃의 매서운 한파속에서 남원시 운봉읍 행정리 이재규씨 1만3,220㎡ 유리온실 농장에서는 우리나라 대명절인 설명절을 앞두고 GAP 명품 파프리카 수확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.

 

그동안 한겨울철 GAP인증 명품 파프리카를 생산하기 위해 시설현대화와 지열난방시설을 갖춰 체계적인 생산과 해외 수출과 서울, 대전, 광주 등 국내 유통망을 확대해 나왔다.

 

남원시에서는 소비자가 원하는 안전농산물 생산을 위하여 잔류농약검사, 수질검사 등 GAP인증을 받아 일본에서도 품질이 우수해 대한민국 최고의 품질로 소비자들로부터 인정받았다.

 

수출 바이어들이 남원 파프리카를 앞다투어 구매하고 있고, 우리나라 서울, 수도권 등 전국에서 최고의 품질로 인기를 독차지 하고 있다.

 

남원에서 생산되고 있는 명품 파프리카는 현재 36농가에 21만8,800㎡ GAP 인증을 받아 2400톤을 생산 연간 102억2000여만원의 조수익을 올리고 있는 수출 농산물로 외화획득의 효자 품목이다.

 

시 관계자에 따르면 친환경 저농약 농산물이 2016년도에는 GAP 농산물로 전환되는 점을 감안 국민 대다수 소비자가 원하는 안전한 GAP 우리 농산물을 찾을 수 있도록 품목별 생산체계와 해외수출 및 유통망을 전국으로 확대 남원 농업·농촌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.

 

남원시에서는 농산물 수입개방에 따른 품목별 생산체계 개선 및 GAP인증기반 확대와 유통망을 전국으로 확대 전국에서 제일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.


<출처 : 국제뉴스 >

 

이전글 고성군 파프리카 품질개선으로 수출 경쟁력 강화한다
다음글 정부, ‘제3차 농어업인 삶의 질 향상 5개년 계획’확정․발표
목록보기